구글광고 등 삽입
 
- 현재 캐릭터 페이지 수정,보완 중입니다 -

호랑이(Tiger)

 
 
● 호랑이(Tiger / 학명 : Panthera tigris)
- 특징 : 고양이과에 속하며 사자, 표범, 재규어와 근연속(Panthera)이다. 몸의 세로 줄무늬는 개체마다 특이적이며, 어느 정도의 위장 효과도 있어 숲이나 초원에서 눈에 띄지 않고 먹이에 접근할 수 있다. 한대에서 열대까지 분포되어 있어서 지방에 따라서 형태나 크기가 상당히 다르며 아종(亞種)으로 분류되어 있다. 고위도에 분포하는 개체일수록 체형이 크다. 수컷이 암컷보다 크며, 이러한 현상은 체형이 커질수록 두드러진다. 그래서 몸 크기와 무게 역시 편차가 심하다. 가장 큰 것은 시베리아 동쪽에 분포하는 시베리아호랑이로 길이가 최대 4m에 이른다. 몸무게는 시베리아 동쪽에 분포하는 시베리아호랑이는 최대 306kg에 이르지만, 수마트라 등 저위도 지역에 분포하는 호랑이들은 70~140kg으로 시베리아호랑이의 절반이 채 되지 못한다. 몸통은 길고 발은 비교적 짧고 코와 입끝의 폭이 좁다. 귀는 폭이 좁고 그 등면은 검은색이며 중앙에 크고 흰 얼룩점이 있다. 수컷은 암컷보다 크고 강한 턱과 긴 송곳니가 특징이다. 발톱의 발달이 좋고 특히 첫째, 즉 엄지발톱이 강력하다. 보통 때에는 발톱집 속에 넣어 둔다. 산림, 관목림, 덤불과 같은 곳에서 서식하며 물가에서 헤엄을 즐긴다. 단독으로 생활하는 경우가 일반적이지만 새끼를 키울 때에는 암·수와 새끼들로 구성되어 가족 단위의 무리를 이룬다. 발정기가 되면 독특한 신음소리를 내며 늦은 가을에서 봄에 걸쳐서 교미가 이루어진다. 발정은 11월부터 2월까지에 많이 볼 수 있는데 수컷들은 암컷을 차지하기 위해 격렬한 싸움을 벌인다. 수명은 야생 상태에서는 약 15년 정도이며 사육을 하면 약 20년 정도이다. 6종의 아종과 3종의 멸종종으로 분류한다. 돌연변이의 결과로, 백호가 태어나기도 한다.
- 먹이 : 사슴이나 산양, 멧돼지, 토끼, 들쥐, 꿩 등이 주를 이루며 파충류도 잡아먹는다.
- 서식지 : 산림, 관목림, 덤불 등
- 분포지역 : 한대에서 열대
- 번식 : 임신기간은 대개 100∼110일이며 한배에 평균 2∼4마리를 낳는다. 보금자리는 바위그늘이나 동굴 같은 곳에 만든다. 새끼는 태어났을 때부터 줄무늬가 있으며 몸무게는 1kg 내외이다. 1∼2주 사이에 눈을 뜨고 4∼5주 후에 걷기 시작하며 약 3개월이면 젖을 뗀다. 1∼2년이면 독립하며 암컷은 3∼4년에 성숙한다.
- 멸종위기등급 : 위기
 
<사진>
- 준 비 중 -
 
<웹툰보기>

추천 2

지구와사람과동물, 지사동, 캐릭터, 웹툰, 애니멀북, 호랑이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AD 지사동매니저
호랑이의 아종 - 6종의 아종과 3종의 멸종종으로 분류한다.

1) 수마트라호랑이(P. t. sumatrae) - 몸이 작고 체색은 전체적으로 황갈색 또는 적갈색이다. 뺨의 털이 상당히 길고, 줄무늬의 색깔은 검다. 줄무늬의 폭이 좁고, 간격이 좁으며 수가 많다. 몸길이는 수컷 2.5m 정도, 두골길이는 수컷 30∼33cm이며, 몸무게는 75kg∼140kg이다.

2) 인도호랑이(P. t. tigris) - 벵골호랑이라고도 한다. 체색은 황갈색부터 적갈색까지 다양하며 몸의 아래쪽은 흰색 털이 나 있다. 줄무늬가 적은 편이다. 겨울에는 털의 길이가 2cm 정도이며 여름털은 더 짧다. 수컷은 뺨의 털이 8cm 정도 되나 암컷은 짧다. 몸길이는 수컷 2.5∼3.2m, 두골길이는 수컷 33∼38cm이며, 몸무게는 100∼260kg이다.

3) 시베리아호랑이(P. t. atltaica) - 아무르호랑이, 한국호랑이(백두산호랑이)라고도 하며 호랑이 중에서 가장 크다. 과거에는 백두산호랑이가 시베리아호랑이와 다른 아종으로 분류되었으나, 현재에는 같은 아종으로 분류한다. 여름털은 짧고 겨울털은 길며 솜과 같이 빽빽하다. 몸빛깔은 황갈색이고 검은 줄무늬는 폭이 좁다. 몸길이는 수컷 2.7~3.3m, 암컷 2.4~2.7m, 두골길이는 33~40cm이며, 몸무게는 수컷 180∼370kg, 암컷 100∼200kg이다. 현재 백두산 일대와 중국 동북부 지역에 50여 마리가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남한에서는 1929년 경주 대덕산에서 마지막으로 발견된 이후 그 모습을 감추었고 1996년 4월 환경부에서 공식적으로 멸종한 것으로 발표하였다.

4) 말레이호랑이(P. t. jacksoni) - 멸종위기종으로 체모가 약간 길고 줄무늬가 넓다. 과거 인도차이나 호랑이와 같이 구분 지었으나 현재에는 서로 다른 아종으로 분류한다. 몸길이는 2.8m 정도, 몸무게는 100∼195kg으로, 호랑이 중에서도 작은 종에 속한다. 약 1,000여 마리 정도가 생존해 있는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말레이반도와 인도차이나 반도의 일부의 높은 산이나 깊은 숲속에 서식한다.

5) 아모이호랑이(P. t. amoyensis) - 남중국호랑이라고도 불린다. 체모가 약간 길고 줄무늬가 넓다. 몸길이는 수컷 2.3~2.7m, 암컷 2.2~2.4m, 두골길이는 수컷 31~34cm, 암컷 27~30cm이며, 몸무게는 100∼175kg이다. 중국 양쯔강 이남의 광동, 후난, 장시 지역에 분포한다. 야생에서의 개체는 발견되지 않고 있으며, 동물원에 극소수의 개체만 살아남아 있는 것으로 확인된다.

6) 인도차이나호랑이(P. t. corbetti) - 한때 말레이호랑이와 같은 종으로 취급하였으나 현재는 다른종으로 구분된다. 털빛이 진하며 송곳니가 발달하였다. 몸길이는 수컷 2.55~2.85m, 암컷 2.7~2.75m, 두골길이는 수컷 27.5~31.1 cm, 암컷 24~24.5cm이며, 몸무게는 수컷 150~190kg, 암컷 100~130kg이다. 중국 서남부와 베트남, 라오스, 태국, 캄보디아 등지에 분포하며 산의 깊은 숲속에 서식한다.

7) 발리호랑이(P. t. balica) - 9종의 호랑이 중 가장 작은 종으로 인도네시아 발리섬에 서식하였던 호랑이다. 1937년 멸종된 것으로 발표되었다. 몸길이는 수마트라 호랑이보다 작은 2~2.2m이며, 몸무게는 수컷 90~100kg, 암컷 65~80kg이다. 털은 짧으며 진하고 어두운 주황색에 줄무니가 다른 아종에 비해 적다.

8) 자바호랑이(P. t. sondaica) - 인도네시아 자바섬에 서식했던 호랑이로 현재는 멸종되었다. 몸길이는 약 2~2.45m로 발리호랑이 보다 조금 크며, 몸무게는 수컷 100~141kg, 암컷 75~115kg이다. 대부분 길고 얇은 줄무늬를 가지고 있고, 빰의 털이 상당히 길다. 서식지 파괴와 수렵으로 인해 멸종되었다.

9) 카스피호랑이(P. t. virgata) - 멸종된 3개 아종 중 하나로 1970년대 멸종된 것으로 발표되었다. 페르시아호랑이, 히르카니아(hyrcania)호랑이라고 불렸다. 카스피 남쪽부터 중국 서부에 분포하며 몸길이는 수컷 2~2.7m, 암컷 1.6~1.8m이며, 몸무게는 최대 240kg이다. 줄무늬는 좁고 촘촘하며 털색은 주황색에 가깝다.
1
LV 2 보냥이
잘 보고 갑니다^^ 우리나라에 그렇게 많던 호랑이가 벌써 위기등급이라니...슬프네요ㅠㅠ
0
LV 7 카멜레온
호랑이들이 불쌍하네요~ㅠㅠ
0
LV 1 다시마
호랑이들이 위기라니.
호랑이들이 다시 행복해 졌으면 ㅜㅜ
0
(라이센싱 문의 : contact@jisadong.com / 좋아하는 동물은 '추천'꾹! 눌러주세요~)

배너클릭이미지
배너클릭이미지
배너클릭이미지